성남시 은행1동–KT, 건물 옥상과 외벽 케이블 무료 정비사업에 ‘맞손’
성남시 은행1동–KT, 건물 옥상과 외벽 케이블 무료 정비사업에 ‘맞손’
  • 장미라 기자
  • 승인 2021.10.20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행1동 빌라 밀집지역 방치 케이블 정비, 주민 환영

 

성남시 은행1동 한건 물 옥상외벽에 늘어진 케이블
성남시 은행1동 한건 물 옥상외벽에 늘어진 케이블

성남시 은행1동(동장 이희일)은 KT분당지사와 손잡고 빌라 밀집지역에 오랜기간 방치된 케이블을 무료로 정비하는 ‘쾌적한 옥상 되살리기’ 환경개선 정비사업을 펼친다.

은행1동 빌라와 다가구를 대상으로 11월 30일까지 건물 옥상과 외벽에 난립한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는 폐선, 복잡하게 설치된 배선, 외벽에 늘어진 회선을 일제 재정비한다.

이는 주민이 직접 정비하기 어렵고, 주거환경과 도시미관을 해친다고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된 오랜 숙원사업인 만큼 이번 사업을 통해 민관이 공동으로 해결에 나서는데 의의가 있다.

지난 9월부터 양 기관은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은행1동은 주민을 대상으로 사업을 홍보하고, 14일부터 내달 15일까지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 접수를 받는다.

신청 대상은 건물 소유자 또는 주민등록상 거주자이며, 신분증을 지참하고 방문하면 된다.

K분당지사 CM4팀은 20년 이상 경력을 갖춘 베테랑 통신전문가 4명으로 특공대를 꾸려 재능기부에 나선다. 옥상과 건물 외벽에 노출된 폐선과 배선들을 간결하게 정리하고, 불량 배선을 보수한다.

이 프로젝트의 총괄자인 KT분당지사 천명규 팀장은 “전후 깔끔하게 달라진 건물 배선으로 주민 만족도가 최상”이라고 밝히며, “코로나라는 어려운 상황속에서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은 은행1동행정복지센터 관계자분들에게 감사함을“ 표했다.

이희일 은행1동장은 “3200여세대 빌라가 밀집된 이 지역은 그간 건물 옥상과 외벽에 노출된 케이블선 등으로 인해 도시미관 저해는 물론 누수, 감전 등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있었다”며, “이번 사업에 많은 주민이 혜택받으시고, 방송 통신선 신규 설치시 해지선 정리도 함께 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