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저신용자를 위한 ‘경기 극저신용대출’ 3차 접수
광주시, 저신용자를 위한 ‘경기 극저신용대출’ 3차 접수
  • 송길용 기자
  • 승인 2020.10.14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경기 극저신용대출’ 3차 접수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경기 극저신용대출’은 신용등급이 낮아 제도권 금융서비스 이용이 어려운 경기도민을 대상으로 최대 300만원을 저금리로 대출해 주는 사업으로 지난 1·2차 접수 시 총 1천613명의 광주시민이 지원을 받았다.

지원대상은 신용등급이 7∼10등급인 만 19세 이상의 주민등록상 경기도 거주자(‘20. 10. 1.기준)로서 20% 이상 고금리 대출 이용자, 만 39세 이하 청년을 위한 재무상담 연계대출 및 19세 이상의 일반인 대출이 시행된다.

신청은 15일부터 주소지에서 현장 접수만 가능하며 광주시는 평일 오전 10시부터 4시까지 시청 지하 1층 민방위 대피실에 접수창구를 운영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불법 사금융에 노출되기 쉬운 저신용자의 피해를 예방하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사업은 자금 소진 시 마감되며 기타 세부사항은 경기복지재단 콜센터(1800-9198)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