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2021년 소규모 기업환경 개선사업 접수
광주시, 2021년 소규모 기업환경 개선사업 접수
  • 송길용 기자
  • 승인 2020.07.20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오는 8월 5일까지 관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2021년 소규모 기업환경 개선사업’에 대한 수요조사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소규모 기업환경 개선사업은 ‘기반시설 개선’, ‘노동환경 개선’, ‘작업환경개선’ 등 3개 분야로 ‘기반시설 개선’ 분야는 관내 10개소 이상의 중소기업 밀집지역에 도로 확·포장, 상·하수도, 소교량, 우수관 정비 등 경영관련 기반시설을 정비하는 사업이다. ‘노동환경 개선’ 분야는 종업원 200명 미만이며 최근 3년 평균 매출액이 150억원 이하인 중소제조 기업을 대상으로 기숙사, 휴게실, 화장실 등의 설치 및 개·보수를 지원한다. 또한, ‘작업환경 개선’ 분야는 종업원 50명 미만의 영세제조 기업을 대상으로 작업 공간 개·보수, 적재대, 환기장치 설치, LED조명 설치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자체 소방시설 설치 및 개·보수에 대한 지원을 추가하고 최대한 지원함으로서 화재사고 예방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개선사업 지원 대상 업체로 선정되면 총 사업비의 60%를 지원 받을 수 있으며 10인 이하 사업장은 총 사업비의 70%까지 지원혜택이 늘어난다.

사업 신청을 원하는 기업은 광주시청 홈페이지에서 사업안내 확인 후 분야별 사업계획서를 포함한 증빙서류를 광주시청 기업지원과로 제출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소규모 기업환경 개선사업이 기업경쟁력 강화는 물론 근로자들의 복지 향상을 통한 고용안정과 일자리창출에 기여하는 바가 커 중소기업들의 관심과 호응이 크다”며 “많은 기업들이 수혜를 받을 수 있도록 문자, 팩스 등 다각적인 홍보를 통해 적극적인 지원을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