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교통약자 지원센터 이전 운영
하남시 교통약자 지원센터 이전 운영
  • 송길용 기자
  • 승인 2019.03.13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전원 대기장소 및 주차공간 확보로 질 높은 서비스 제공 기여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13일부터 하남시 교통약자 이동지원센터(이하‘센터’)를 하남시 버스환승 공영차고지 2층으로 이전해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센터는 2011년 천현동 다목적복지회관 내에 개소해 14대의 특별교통차량을 운영하면서 교통약자의 발이 되고 있다.

시는 센터 이전으로 운전원 대기장소 및 독립된 주차공간을 확보함으로써 콜센터 직원 근무 환경이 개선됨에 따라 직원 서비스 역량 강화로 보다 질 높은 서비스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되어진다.

석승호 교통정책과장은 2019년도 상반기내에 차량 4대를 추가 구입하고 운전원 3명을 증원하여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2020년 12월까지‘교통복지 지원센터’를 건립하여 교통약자 이동지원센터가 입주함으로써 교통약자에 대한 한층 안정된 이동권 보장 및 사회참여와 복지증진 기여에 앞장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