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새학기 친환경 학교급식 재료 원활 공급
경기도 새학기 친환경 학교급식 재료 원활 공급
  • 송길용 기자
  • 승인 2019.03.04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유통진흥원, 공급대행업체 인수인계 합의(2.28.)로 원활한 식재료 공급 추진

 경기도는 3월 개학에 따른 친환경 학교급식공급 사전점검을 통해 4일부터 1,086개교의 주간식재료 518톤이 순차적으로 정상 공급되고 있다고 이날 밝혔다.

앞서 2월 초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에서 학교급식 공급업무를 직접 수행하는 것으로 결정 된 후, 급식공급 차질 우려의 목소리가 일부 언론에 보도됐었다.

하지만 이전 공급업체와 농산물 식재료 등의 인수인계를 2월 말 최종 합의 및 협조하는 등 학교급식의 차질 없는 공급과 조기 안정화를 위해 관련기관과 업체, 생산자 단체 등의 협업이 이뤄져 우려와 달리 현장에서 혼란은 발생하지 않았다.

김성년 경기도 친환경급식지원센터장은 “지난 10년간의 안정적 학교급식 공급 노하우를 바탕으로 도민이 신뢰하고, 학생과 학부모와 선생님이 인정하는 안전하고 양질의 먹거리 공급체계를 한층 더 강화.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특히 경기도 농식품유통진흥원이 그 동안 민간 공급대행업체가 수행하던 급식공급업무를 올해부터 직접 수행하는 체계로 전환, 보다 투명하고 공정하게, 안전하고 건강하게, 신선하고 품질 좋은 친환경 학교급식 재료를 공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올해 2,178개교 142만 3,000명을 대상으로 친환경 농산물을 공급하고, 중학교 친환경학교급식 참여율을 50%까지 확대하며, 고등학교 급식 확대 등으로 학교별, 지역별 급식 질(質) 평준화를 통한 학생들의 보편적 복지를 실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