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응천 "이재명 유감 표명 해야…YS DJ MB, 盧도 했다"
조응천 "이재명 유감 표명 해야…YS DJ MB, 盧도 했다"
  • 김현식 기자
  • 승인 2022.11.24 0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적 책임이 아니고 정치적 책임(을 지고 유감표명을 요구한 것)"

"안희정 전 지사가 구속되자 노무현 대통령이 아주 절절히 유감 표명"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생각에 잠겨있는 모습. ⓒ News1 유승관 기자

 조응천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이재명 대표가 정치적 책임에 대한 명확한 입장 표명이 있어야 한다고 요구했다.

이 대표 스스로 인정한 최측근인 김용 민주연구원 부원장, 정진상 당대표 정무실장이 구속된 것에 대한 유감 표명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비명계인 조 의원은 24일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서 진행자가 "만약 이재명 대표가 유감 표명을 한다면 국민의힘이 '봐라 당신도 인정했다. 그러니까 물러나'라고 정치공세를 더 높일 수 있는 것 아닌가"라고 묻자 "법적 책임이 아니고 정치적 책임(을 지고 유감표명을 요구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원래 정치는 책임지는 것이다"며 "2002년 대선자금 사건 때 안희정 전 지사가 구속되자 노무현 대통령이 아주 절절히 유감 표명을 했고 이상득 의원 구속되니까 이명박 전 대통령 또한 유감 표명했다"고 밝혔다.

또 "김대중(DJ) 대통령, 김영삼(YS) 대통령 역시 마찬가지로 유감 표명을 했다"며 YS와 DJ가 아들 문제로 국민들에게 유감을 표명한 일을 지적했다.

조 의원은 "이는 법적 책임을 지겠다는 유감 표명이 아니고 정치적인 책임에 대한 유감 표명으로 정치 지도자는 최측근 혹은 가족의 구속이나 스캔들에 대해서는 일정 정도 유감 표명을 통해서 책임을 밝힌 전례가 계속 있어 왔다"고 강조했다.

즉 자신의 유구는 정치적 책임에 따른 유감 표명이지 대표직 사퇴까지 전제로 한 건 아니다는 것.

이에 진행자가 "그런데 구속됐으므로 죄송합니다고 하면 결국 수사의 결과로써 구속을 인정하는 것이 되지 않는가"고 하자 조 의원은 "그러면 그전에 유감 표명했던 분들은 뭐냐"고 반박한 뒤 "정치 지도자로서 어쨌든 국민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고, 민생에 전력해야 될 정치 책무를 제대로 하지 못한 점에 대해서 유감을 표명하고 민생에 전력하는 그런 계기로 만들자는 이야기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