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사당역’, 김은혜 ‘군포물류센터’서 공식선거전 돌입
김동연 ‘사당역’, 김은혜 ‘군포물류센터’서 공식선거전 돌입
  • 송길용 기자
  • 승인 2022.05.19 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동연(왼쪽)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가 ‘사당역 4번 출구’에서, 김은혜(오른쪽) 국민의힘 후보가 ‘군포 택배물류센터’에서 공식선거운동을 시작했다./© 뉴스1

더불어민주당 김동연-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19일 0시를 기해 각각 ‘사당역 4번 출구’와 ‘군포 택배물류센터’에서 도민들을 만나는 일정으로 13일간의 공식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김동연 후보는 사당역에서 수원·화성 등 경기 지역으로 향하는 심야 광역버스를 타고 집으로 향하는 도민들과 만남을 통해 ‘만원버스’와 ‘지옥철’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는 도민들의 고충을 듣고 경기도 교통 개선에 힘쓰겠다는 결의를 다졌다.

김동연 후보는 사당역에서 도민들을 만나 “이제 공식선거운동이 시작됐다. 반드시 이번 지방선거, 특히 경기지사 선거에서 승리하겠다는 각오를 다시 한 번 다진다. 도민들께 한 약속들, 주거·교통·일자리 문제, 또 청년들이 안고 있는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약속을 반드시 지키겠다”고 약속했다.

또 “경기도를 잘 살게 하기 위한, 또 도민 삶의 질을 향상시키겠다는 비전과 정책 콘텐츠로 승부해서 이번 승부에서 도민들의 지지를 반드시 얻겠다. 경기지사 선거를 이겨서 전국 선거 승리를 견인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김동연 후보는 오전 11시부터 수원 지동교광장에서 열리는 출정식에 참석해 선거 승리 의지를 다진 이후 화성시 동탄신도시로 이동해 센트럴공원을 방문하고 평택역 앞에서 유세를 벌일 예정이다. 오산 롯데마트와 화성 병점 롯데시네마에서도 도민들을 만난다.

김은혜 후보는 군포에 위치한 롯데택배 군포HUB에서 직접 택배 분류작업을 하는 등의 일정으로 공식선거운동을 시작했다.

김은혜 후보는 “생업의 최전선에서 모두가 잠든 시간에도 땀 흘리는 노동의 현장, 잠깐만 다른 생각을 하면 잘못된 분류로 누군가에게 피해가 될까, 빠르게 돌아가는 컨베이어벨트에서 눈을 떼어서는 안 되는 일들이었다”며 “고도의 집중력으로, 육체적 정신적 고충이 수반되는 택배노동자분들의 삶을 보며 저는 잠시 손을 보탰지만 끊임없이 이어지는 그분들의 삶이 우리의 하루하루를 지탱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는 심경을 전했다.

이어 “저 김은혜는 ‘24시간 깨어 있는 경기도’를 만들겠다고 말씀드렸다. 보이지 않는 곳에서, 또 모두가 잠든 시간에도 도민 여러분의 삶을 떠받치고 보듬도록 하겠다”며 “남은 기간 노동자분들과 했던 ‘물류센터확충’과 ‘노동환경개선’이라는 선거 운동일의 첫 약속을 그 밤의 깊이만큼이나 무겁게 새기겠다. ‘말’이 아닌 ‘발’로 뛰며, 더 낮은 자세로, 더 처절하게, 더 진심으로 도민을 섬기고 만나겠다”고 다짐했다.

물류센터 일정 후 김은혜 후보는 안철수 성남시분당구갑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 신상진 성남시장 후보와 함께 성남시 현대백화점 사거리·야탑역 등에서의 출근인사, 성남시 수정구 현충탑 참배, 관훈토론회 참석, 오산·용인지역 방문 등으로 공식선거운동 첫 날 일정을 소화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