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설 명절 대비 코로나19 예방 마스크 24만개 지원
성남시, 설 명절 대비 코로나19 예방 마스크 24만개 지원
  • 장미라 기자
  • 승인 2021.01.27 2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집 보육교사들이 원아들에게 마스크 사용법을 알려주고 있다.
어린이집 보육교사들이 원아들에게 마스크 사용법을 알려주고 있다.

성남시는 설 명절 전·후로 코로나19 감염 확산이 우려됨에 따라 집중방역관리를 위해 관내 감염취약시설·계층 및 일자리사업 참여자 등 2만4천2백여명에게 예방용 KF94 마스크 24만2천여개를 지원하기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지원 대상은 감염취약시설·계층인 노숙인시설 10,200개, 아동복지시설 56,000개, 장애인복지시설 2,940개, 학교밖 청소년시설 9,840개, 버스·택시 등 대중교통 운수종사자 65,000개, 환경미화원 7,560개와 각종 일자리사업 참여자 90,990개 등 모두 24만2천5백30개이다.

성남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 2월 11일부터 2월 14일까지 4일간의 설 연휴기간에 가족 및 지인 모임 등으로 인한 코로나19 재확산의 기점이 되지 않도록 고향·친지 방문 자제 권고,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방역지침 점검 등 설 명절 방역 및 안전관리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그러나 설 명절 연휴기간동안 많은 시민들이 이동할 것으로 예상되어 취약계층에 대한 마스크 지원을 통해 감염 확산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작년 1월말 이후 코로나19 발생이후 1년동안 성남시는 복지시설, 교육시설, 의료기관, 대중교통, 경찰 및 소방서 등에 마스크 3백1십8만여개를 지원해 왔다.

성남시 관계자는 “최근의 코로나19 확진자 감소추세를 계속 이어갈 수 있도록 이번 설 명절 연휴기간동안에도 5인이상 사적모임 금지 등 정부의 방역지침을 잘 준수하여 주시길 당부드리며, 시에서는 앞으로도 코로나19 집중방역관리와 곧있을 백신예방접종 준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