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현국 의장, 광명지역 청소년 정책참여 활동 동참
장현국 의장, 광명지역 청소년 정책참여 활동 동참
  • 송길용 기자
  • 승인 2020.10.28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광명 청소년과 함께 하는 찾아가는 현장 도의회’ 실시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더민주, 수원7)이 27일 조선시대를 대표하는 청백리로 잘 알려진 오리(梧里) 이원익 선생의 고택에서 광명지역 청소년들과 함께 청렴의 가치와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장현국 의장은 이날 오후 광명 충현박물관 종가에서 광명청소년교육의회 및 꿈의학교 청와대(청소년이 와글와글 소통하는 대토론 의회학교) 소속 청소년 위원 13명과 야외 정담회를 실시했다.

정담회에는 광명을 지역구로 둔 경기도의회 김영준(더민주, 광명1)·정대운(더민주, 광명2)·유근식(더민주, 광명4) 의원과 김광옥 광명교육지원청 교육장 등이 참석했다.

종택 앞뜰에 디귿자(ㄷ) 형태로 둘러앉은 장현국 의장 등 의원들과 청소년들은 ‘의장이 생각하는 청렴의 의미’, ‘청소년이 가짜뉴스를 걸러내고 좋은뉴스를 찾는 방법’ 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먼저, 장현국 의장은 청렴을 ‘공직자의 최우선 과제’이자 ‘공공기관의 국가경쟁력’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부패와 반칙 없는 사회, 특권 없는 청렴하고 투명한 사회를 구현하기 위해선 주민의 대표기관인 지방의회의 청렴도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경기도의회는 지난 7월 의회의 청렴의식을 제고하기 위해 청렴 토크콘서트를 열고, 청렴 서약식 및 공연 등을 진행하는 등 청렴정신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고 설명다.

이어 ‘가짜뉴스 판별법’에 대한 질문에 대해선 “온라인에 떠도는 뉴스가 거짓말임을 알기는 쉽지 않으므로, 의심되는 정보에 대해 선생님, 부모님과 얘기하고 또래 친구들과 토론하며 허위 정보에 대응하는 법을 배워야 한다”면서 “‘경기도어린이의회 홈페이지’를 비롯해 청소년의 눈높이에 맞고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웹페이지를 잘 참고해 진실을 바라보는 밝은 눈을 만들어가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외에도 ▲재활용 분리수거 방법 개선 ▲도심 하천의 토종식물 보호 노력 ▲학교 친환경놀이터 조성 ▲학교폭력 및 사이버폭력 예방법 등의 내용이 다뤄졌다.

정담회를 마친 장현국 의장은 “이번 정담회는 청렴의 표상인 이원익 선생의 생가에서 청소년과 지역 도의원들이 정책의 방향과 과정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경기도의회는 청소년 정책에 더 큰 관심을 기울이고, 청렴한 미래사회를 만들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정담회에 앞서 장현국 의장은 지난 9월11일 충남 당진 앞 바다에 빠진 50대 여성을 구한 의로운 도민 황민성(광명, 만62세)씨에게 경기도의회 의장 표창장을 수여하며 지역 도의원과 청소년들에게 선행을 널리 알리고 격려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한편, 이번 정담회는 민생 및 교육현장의 어려움을 파악하고 효과적 지원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경기도의회가 추진 중인 ‘찾아가는 현장 도의회’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정담회가 실시된 충현박물관은 이원익 선생(1547~1634)의 유적·유물을 전시하고 고택을 보존해 개방하며 청렴한 선비정신을 알리기 위해 설립된 전국 유일의 종가 박물관이다.

앞서 장현국 의장은 지난 6일 파주청소년교육의회에서, 15일에는 시흥청소년교육의회에서 각각 청소년들과 정담회를 실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