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남부무한돌봄센터, 중복 맞이 삼계탕 100인분 나눔
광주시 남부무한돌봄센터, 중복 맞이 삼계탕 100인분 나눔
  • 서정석 기자
  • 승인 2020.07.24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남부 무한돌봄 행복나눔센터는 23일 다가오는 중복을 맞아 역전국밥 초월본점에서 ‘원기회복을 위한 완벽한 한 끼’ 행사를 실시했다.

이날 ㈜역전푸드는 코로나19와 무더운 여름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취약계층 세대에게 삼계탕 100인분(120만원 상당)을 포장 지원했다.

김명환 역전푸드 대표는 “코로나 19로 인해 외출이 어렵고 다 같이 모여 식사하기 어려운 시기에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이 안심하고 드실 수 있도록 포장된 삼계탕을 지원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 내 이웃들과 함께 나눔을 이어갈 것”이라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