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수 후보, 지역내 골목상권 찾아 현장 소통
김민수 후보, 지역내 골목상권 찾아 현장 소통
  • 송길용 기자
  • 승인 2020.03.24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닥부터 창업 현장경험, 누구보다 자영업자·소상공인 어려움에 공감”
김민수 후보가 정자동 KT먹자골목에서 유권자와 대화를 나누고 있다. 

경기 성남분당을 미래통합당 김민수(41) 국회의원 후보는, 23일 정자동 KT먹자골목과 수내동에 위치한 상가 등을 찾아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은 상인들의 현안을 청취하고, 공약을 제시하는 등 ‘현장 소통’ 행보를 이어갔다.

김민수 후보를 만난 상인들은 “분당에 위치한 대표적인 상권들이지만 매출 감소로 버티기 힘들다.”고 한목소리로 전했다.

KT먹자골목에 위치한 음식점을 찾은 김민수 후보는 “소득주도성장에 매몰된 정부의 경제정책과 자영업자들의 현실을 고려하지 못한 최저임금제 등으로 가뜩이나 힘든 상인 분들이, 이번 코로나19 때문에 돌이킬 수 없는 타격을 입으신 것 같아 안타깝다.”며 “우선적으로 지역 내 상가와 점포에 대한 방역 및 안전체계 구축은 물론 시설 현대화 등 지원 대책 마련에 주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김민수 후보는 “바닥에서부터 직접 창업을 하고 경영을 해왔던 만큼 누구보다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에 공감하고 있다”면서 “지역 상권 활성화와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부가가치세법 개정을 통한 간이과세 기준 현실화(현행 4,800만원에서 1억 원으로 상향조정) ▶최저임금의 업종별·규모별 구분 적용 ▶종합소득세 과세표준 범위 조정 및 세율 인하 추진 등 보다 근본적인 대책을 우선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