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주민개방형 학교도서관 내년 6월까지 4곳 추가 개관
성남시, 주민개방형 학교도서관 내년 6월까지 4곳 추가 개관
  • 장미라 기자
  • 승인 2020.02.20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대·대하·금빛·상탑초교…모두 13곳으로 확대

 성남시는 내년 6월까지 주민개방형 학교도서관 4곳을 추가 개관한다.

대상 학교는 성남교육지원청과 협의 선정한 단대·대하·금빛·상탑초등학교로 시는 이들 학교에 3억원의 도서관 리모델링비와 연간 2300만원의 도서 구매비, 프로그램 운영비 등을 지원한다.

각 학교는 도서관을 학생과 지역주민을 위한 독서문화 공간으로 시설 개선해 일정별로 재개관하고 도서 자유 열람과 무료 대출, 독서아카데미, 저자와의 만남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된다.

시는 앞선 2월 17일 성남교육지원청, 단대·대하·금빛·상탑초등학교와 이런 내용의 서면 업무협약을 해 도서관 주민개방 사업을 확대 추진하게 됐다.

이들 4개교가 도서관을 재개관하면, 성남지역 주민개방형 학교도서관은 기존 안말·장안·수정·중원·오리·성남여수·상대원·태평초교, 상원여중 등 9곳을 포함해 모두 13곳으로 확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