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납차량 전국 일제단속의 날” 광주시·광주경찰서 합동단속
“체납차량 전국 일제단속의 날” 광주시·광주경찰서 합동단속
  • 서정석 기자
  • 승인 2019.11.23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오는 27일 ‘체납차량 전국 일제단속의 날’을 맞아 자동차세와 과태료 체납차량에 대한 일제 단속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일제단속의 날에는 법질서 위반행위 근절과 체납징수 및 공정세정 구현을 위해 광주경찰서와 연계해 단속한다.

단속대상은 자동차세 2회 이상 체납, 자동차관련 과태료 30만원 이상·60일 이상 체납된 차량이며 영치된 번호판은 체납자가 체납액을 납부해야만 번호판을 되찾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일제 영치는 성실하게 세금을 납부한 시민들이 우대받고 세금을 납부하지 않는 차량은 운행할 수 없다는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한 것”이라며 “체납차량 단속이 상시 운영되는 만큼 번호판 영치로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시민들의 자발적인 체납액 납부와 협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