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컷] '퍼퓸' 차예련, 모델계 미다스 손 변신 "4년만에 복귀 떨려"
[N컷] '퍼퓸' 차예련, 모델계 미다스 손 변신 "4년만에 복귀 떨려"
  • 김현식 기자
  • 승인 2019.05.10 0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2TV © 뉴스1

 '퍼퓸' 차예련이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장착한, 모델 에이전시 이사 한지나로 변신한다.

오는 6월3일 처음 방송을 앞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퍼퓸'(극본 최현옥/연출 김상휘)은 창의적으로 병들어버린 천재 디자이너와 지옥에서 돌아온 수상한 패션모델, 내일 없이 살던 두 남녀에게 찾아온 인생 2회 차 기적의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차예련은 '퍼퓸'에서 디자이너들의 러브콜을 받으며 세계 패션계를 주름잡던 톱모델에서 서이도(신성록 분)와 손잡고 E-stream 모델 에이전시를 국내 최고로 키워낸 이사 한지나 역을 맡았다. 모델계의 '미다스 손'으로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함으로 무장했지만, 속내에는 사랑에 대한 아픔을 겪는 한 여자의 복잡 미묘한 심리를 그려낼 예정이다.

이와 관련 10일 차예련이 '패션쇼 현장'에서 진두지휘하고 있는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모으고 있다. 극중 한지나가 서이도의 S/S 패션쇼를 꼼꼼히 챙기는 장면. 한지나는 파란 슈트와 히프 색으로 포인트를 준 차림으로 전직 모델 출신의 위엄을 뿜어내면서도 매의 눈으로 분주히 돌아가는 패션쇼 현장을 살핀다. 또한 쇼 준비에 앞서 잔뜩 예민해진 서이도의 컨디션을 매분 놓치지 않는 모습으로 각별한 '서이도 케어'에 나선다.

차예련의 프로페셔널한 면모가 돋보이는 '서이도 S/S 패션쇼' 장면은 앞서 지난달 29일과 30일 양일에 걸쳐 진행됐다. 차예련은 단연 돋보이는 비주얼과 자태로 촬영장에 등장, 극중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로 등장부터 스태프들의 환호를 자아냈다. 또한 차예련은 모델 출신답게 촬영 현장 곳곳에 경력이 묻어나는 아이디어를 더하며 최고의 장면을 그려내기 위해 노력을 기울였다. 이에 드라마 초반, 화려한 패션 세계를 한눈에 보여줄 장면이 풍성하게 그려지며 명장면 탄생을 예감케 했다.

첫 번째 촬영을 마친 차예련은 "4년 만에 복귀라 촬영장 오기 전까지 긴장되고, 설레어 떨리는 마음으로 왔는데, 스태프분들이 잘 도와주시고, 신성록, 고원희 배우와 함께하는 연기도 재미있게 잘 나온 거 같아서 기대가 크다"며 "패션쇼 하는 장면을 촬영했는데 많은 분이 도와주셔서 멋진 장면이 탄생할 거 같다. 패션에 관해서 유쾌하고 발랄한 드라마라서 기대되고 재미있는 작품이 나올 거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제작진 측은 "차예련은 오랜만의 공백기가 무색하게 맞춤옷을 입은 듯, 한지나 역을 첫 촬영부터 완벽하게 표현해냈다"며 "날카로운 이성과 프로의식으로 무장한, 국내 굴지의 모델 에이전시 이사로 변신할 차예련을 지켜봐 달라"고 했다.

한편 '퍼퓸'은 오는 6월3일 처음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