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이슈] 윤서빈 '일진설'→JYP "계약 해지·방송 하차"→'프듀X' "최대한 편집"(종합)
[N이슈] 윤서빈 '일진설'→JYP "계약 해지·방송 하차"→'프듀X' "최대한 편집"(종합)
  • 장미라 기자
  • 승인 2019.05.08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듀스X101 홈페이지 캡처© 뉴스1

엠넷 아이돌 서바이벌 프로그램 '프로듀스 X 101'(이하 '프듀X') 참가자인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 소속 연습생 윤서빈의 일진설이 불거진 가운데, JYP가 그와 연습생 계약을 해지했다. 자연스레 프로그램에서도 하차하게 됐다.

8일 JYP는 보도자료를 내고 "JYP는 회사의 방침과 부합하지 않는다는 판단 아래 현재 '프로듀스 x 101'에 출연 중인 윤서빈과 연습생 계약을 해지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해당 프로그램에도 하차하게 되었음을 알려드린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엠넷 측 역시 8일 뉴스1에 "윤서빈이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게 됐다. 그의 분량 역시 최대한 편집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윤서빈의 '일진설'이 불거졌다. 글 작성자는 윤서빈에 대해 '윤서빈의 본명은 윤병휘이며, 학창 시절 모르는 사람이 없을 만큼 유명한 일진이었다. 학교 폭력은 일상이고, 내가 아는 애들도 시달렸다'라고 폭로했다. 특히 이 글에는 윤서빈이 청소년 시절 담배를 피우는 사진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후 해당 글이 온라인 상에서 번져나가며 논란이 일파만파 커졌다. 이에 '프듀X' 커뮤니티에서는 "청소년 시절의 치기 어린 행동이라고 볼 수 있는 부분도 있지만 피해자가 발생했다면 평생의 트라우마일 것"이라며 윤서빈의 프로그램 퇴출을 요구하는 성명서를 내기도 했다.

사태가 커지자 윤서빈의 소속사 JYP는 사태 파악에 나섰고, 논란이 불거진 지 3일째인 8일 그와의 연습생 계약해지를 전격 결정했다. 이에 따라 '프듀X'에서도 하차하게 됐다.

한편 윤서빈은 지난 3일 처음 방송된 '프듀X'에서 연습생 1위 의자에 앉은 연습생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