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18세 미만 의료비 100만원 상한제 도입
본인부담 의료비 연간 100만원초과시 전액 지원
성남시, 18세 미만 의료비 100만원 상한제 도입
본인부담 의료비 연간 100만원초과시 전액 지원
  • 송길용 기자
  • 승인 2019.01.06 2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수미 시장, 관련 조례안 입법예고거쳐 3월 시의회 임시회 제출, 추경예산 편성

'아이키우기 좋은 도시 성남시'가 오는 7월부터 '아동 의료비 본인 부담 100만원 상한제'를 도입한다.

18세 미만 아동의 본인 부담 의료비가 연간 100만원을 초과할 경우 시가 해당 금액을 지원하는 이 제도는 은수미 시장의 공약사업으로 시는 이달부터 보건복지부와 제도 도입을 위한 협의를 진행하고, 관련 조례안의 입법예고를 거쳐 3월 시의회 임시회에 제출할 계획이라고 6일 밝혔다.

시가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2016년 자료를 받아 분석한 결과 지역 내 18세 미만 아동 가운데 연간 100만원 넘게 의료비를 쓰는 인원이 7천100여명으로 이들이 100만원을 초과해 지출하는 의료비는 연간 73억원가량으로 이 가운데 실손보험이나 국가보조 금액을 제외하면 15억원가량을 부담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제도를 위해 성남시는 상반기 중에 추경예산 편성을 통해 7∼12월 6개월분 사업비 7억5천만원도 확보할 예정이며, 본인이 부담하는 의료비가 연간 5천만원을 초과할 경우 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지원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성남시 관계자는 "아동 의료비 본인 부담 100만원 상한제는 전국 지자체 가운데 성남시가 최초로 추진하는 아동복지사업"이라며 "아이 키우기 좋은 성남을 만들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